존 칼빈 (1509 ~ 1564)

<목차>
그의 피, 나의 허물을 씻어버리고
열두 살짜리 소년 성직자
문학, 법률, 신학의 권위자 되다
갑작스런 회심, 삶 방향이 바뀌다
최초의 신앙고백
「기독교 강요」와 칼빈
개혁자로서의 운명이 결정되고
개혁자로서의 삶을 열다
내적 성장을 통해 다져진 개혁자
충실한 조력자 이델리트
실천과 고투의 장
그리스도는 내게 유익이라
 
 
국외의 다른 인물들
- 윌리암 틴데일 (1490 ~ 1536)
- 존 칼빈 (1509 ~ 1564)
- 존 녹스 (1514 ~ 1572)
- 블레즈 파스칼 (1623 ~ 1662)
- 존 번연 (1628 ~ 1688)
국내의 다른 인물들
- 문명래
- 박충서
- 연광숙
 

문학, 법률, 신학의 권위자 되다


14살이 되어 그는 파리에 있는 마르슈 대학에서 기초 교양과정과 라틴어를 배웠다. 칼빈은 실력 있는 라틴어 교수를 만나 알차게 라틴어 실력을 쌓을 수 있었다. 그는 열심히 공부한 결과 1년도 안되어 기초과정을 마치고 몽테규 신학대학으로 가서 신학을 공부하게 되었다. 이 몽테규 신학대학은 고대 수도원의 영향을 받아 엄격한 규율 밑에서 중세기 시대의 신학만을 가르쳤다. 그곳에서의 교육은 훗날 성경주석과 토론법에 많은 도움을 주었다.

신학자가 되려고 불철주야 정진하던 칼빈은 아버지의 심경변화로 마음에도 없는 법률학 공부를 하게 되었다. 그는 학비까지 지불해 주는 아버지의 은혜에 보답키 위해 오를레앙 법과대학에 들어간 것이다. 그러나 일단 자기 일로 주어지면 최선을 다하는 그는 열심히 법률학 수업에 정진하였다. 다행히 종교와 법률은 밀접한 관련이 있어 오를레앙 대학에서 신학수업을 더 알차게 보충하는 결과가 되었다. 오를레앙 대학의 학생들은 파리의 신학대학 학생들보다 휠씬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학문 탐구를 하는 추세여서 그는 에라스무스와 같은 인문주의자들의 책들을 탐독하며 인문주의 사상을 가지게 되었다. 문예부흥의 사상을 가진 친구들과도 많이 사귀게 되었다. 그들 중에는 칼빈에게 헬라어를 가르쳐 준 열렬한 종교개혁자 멜쉬어 볼마와 그의 친척 피에르 로베르도 있어 칼빈이 복음주의자가 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그는 충실하고 진실했으며 죄를 멀리하려고 노력했다. 게다가 성적도 우수하여 학생이라기보다는 오히려 선생과 같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
이제 칼빈은 문학, 법률, 신학의 권위자며 인문주의 사상을 가진 청년으로 성장하였다. 그는 복음주의자들과 친밀한 교제를 하고 있기는 했지만 아직도 가톨릭 교회에 소속되어 있었다.

1531년 아버지가 병으로 돌아가시자 이제 그는 무슨 일이든지 자신의 선택대로 할 수 있었다. 그때까지도 로마 가톨릭 교회에서 봉급을 받고 있는 처지였지만 가톨릭 성직자가 되고 싶은 마음은 없었다. 갈등 끝에 에라스무스를 본받아 인문주의 학자가 되기로 결심하였다. 그는 대학에서 강의를 조금씩 맡으면서 글도 썼고 복음주의자들과 교제를 하며 지냈다.

그는 최초의 세네카의 「관용론」을 주석하여 1532년에 자비로 출판하였다. 세네카는 도덕적인 철학자요 복음주의자로 취급되는 사람으로 칼빈이 이 책을 선택해 주석한 것을 보면 그도 역시 복음주의자쪽으로 마음이 기울어져 있었다고 볼 수 있다. 판매에는 실패했지만 이 책으로 인해 칼빈은 뛰어난 학자로 인정받게 되었다. 칼빈은 학자로서, 문필가로서의 삶을 살기로 마음을 굳혀가도 있었다.
이러한 칼빈의 젊은 시절은 훗날 그가 하나님의 일을 하기 위한 빈틈없는 준비 단계였다.

Copyright (c)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기독교복음침례회 / 대표전화 : (02)796-0092 / 팩스 : (02)796-8770